사이트 내 전체검색


2019 년 7 월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08/21] 예수님 탄생일 (BC 7)

책에 관한 내용 목록

  1. 유란시아란 무엇인가?

    유란시아는 196편의 글들로 구성된 2,097페이지의 분량의 책으로서, 인류를 위해 책으로 전해주는 5번째 시대적 계시이다. 이 계시는 하느님과 창조주, 우주 창조와 기원, 우주에 있는 여러 차원의 천상의 존재들, 유란시아(지구)의 역사 그리고 나사렛 예수의 일생에 대한 기록과 생애 동안 가르친 내용을 담고 있다.   

     

    이 책 유란시아는 1920년대부터 시작되어, 1940년대 초에 활자화되어 인쇄할 수 있도록 준비되었고, 1955년에 미국 유란시아 재단에 의하여 처음 출판된 책이다.  

     

    한글 번역은 1970년대 후반기에 작업이 시작된 이후, 미국의 각 단체에서 각각 2000년(재단본) 및 2001년(협회본)에 책으로 출간 되었고, 이들 번역을 바탕으로 국내에서 2007년(통합본) 및 2017년(통합개정본)에 출판된 책이 있으며, 그외 개별 번역본들이 인터넷이나 전자책 형태로 소개되고 있다. 

  2. 기독교나 천주교에 관련이 있는 종교적 내용인가?

    09ad157c2beb6a53c4791dddc74ebed1_1472136

    책 4부에서 예수님의 일생과 가르침을 설명하고 있기는 하지만 그에 앞서 1, 2, 3부의 대부분의 글에서 더욱 근원적이고 핵심적인 내용을 다루고 있다. 이러한 근원적인  설명은 특정 종교가 아니라 오히려 현재 인류가 가지고 있는 모든 종교의 원천을 알게 해주며, 한편 인류가 각 시대를 거치면서 가장 필요했던 진리가 어떻게 전해져 오고 있었는지 밝혀주고 있다.

     

    모든 종교는 인류의 진보에 따라 더욱 새로운 신성한 가르침을 받아들이면서 점점 더 완성되어야만 하는 데, 진리에 대한 가르침은 시-공간 차원에서의 인간 생각을 거치게 될수록 인간의 손길과 해석으로 인하여 점점 더 갈라지고 단편적이 되거나 혹은 잘못 이해되고 전해질 수 있다. 유란시아 제 4부에서의 예수님이 가르친 진리에 대한 이야기도 시-공간 차원에서의 이러한 인간의 손을 거치지 않은, 원래의 가르침 그대로 순수하고도 올바르게 이해하여 그의 진리가 완성하도록 알려주고 있다.

     

  3. 책의 저자는 누구이며 책의 주제와 목적은 무엇인가?

    09ad157c2beb6a53c4791dddc74ebed1_1472137각 글의 저자는 여러 차원의 하늘존재들이며 이들이 누구인가?하는 것은 본문 내용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렇게 스스로 밝히고 있는 저자들은 자신들이 이 책이 어떤 가능한 시기에는 진리로서 살아가는 인류를 위하여 사용될 수 있도록 하라는 임무를 갖고 있으며, 아직 인류에게 그 시기가 이르지 않았다고 명백하게 드러난 경우에 한하여 그 시대에 필요한 하나의 새로운 참된 계시로 취급되어야 한다고 설명하고 있다.


    ball01d.gif 본문 페이지 1, 16, 354, 865, 1109, 1208, 1258 및 페이지 1341의 계시 설명을 참고 하라. 각 페이지에서 연결되는 유란시아 본문에는 책의 기원에 대한 자세한 내용이 잘 설명되어 있다.

     

     

  4. 이 책은 일종의 계시 기록인가?

    09ad157c2beb6a53c4791dddc74ebed1_1472138

    이 책에 의하면 인류에게 주어지는 계시는 근원적 계시"와 "시대적 계시"가 있으며 이 둘은 각각 매우 다르다고 한다. 유란시아 책은 인간 세계에 내린 영적 진리의 다섯 번째 "시대적 계시"라고 스스로 설명하고 있다.

    유란시아 글에 따르면, 우리들 개개인은 "생각 조절자 (Thought Adjuster)"라는 이름의 살아있는 하느님의 분신이 깃들어 있다. 그리고 생각조절자는 우리 일생동안 우리가 영적 진리를 향하여 경험하는 근원적 계시이며 우리 일생동안 이 계시가 성공적으로 확장되도록 보호하고 이끌어주고 있음을 밝히고 있다. 각 개인성에게 주어진 이러한 근원적 계시와 함께, 모든 존재에게는 각각의 문명시대에서 이해될 수 있는 한도내에서 시대적 계시가 주어져 왔으며 유란시아 책이 이러한 "시대적" 인 다섯 번째 계시임을 밝히고 있다. 자세한 내용은 본문 페이지 24, 1118, 1119에서 볼 수 있다. 유란시아 책 이전에 인류에게 내려졌던 4가지 계시에 대하여는 페이지 1007 에 상세히 나와 있다.

     

  5. 예수님에 관한 이야기는 왜 있으며 그를 어떻게 묘사하고 있는가?

    09ad157c2beb6a53c4791dddc74ebed1_1472139유란시아는 예수님을 그 어떤 인간과도 비교될 수 없는 개인성으로 그리고 신성으로 우리가 사는 이 땅에서 살았음을 자세하게 설명하고 있다. 여기에서 그의 증여의 삶으로서 택한 이 세상에서의 인간 생애의 발자취와 그 이전의 어떤 가르침에서도 상상할 수 없는 사랑과 진리를 펼쳤음을 설명하고, 온 인류에게 새로운 길을 드러낸 모든 여정을 밝히고 있다.

     

    '나를 본 자는 아버지를 본 것'이라는 진리의 심오한 배경을 설명하면서 창조주 하느님으로서의 예수님의 정체성과 또한 인간으로서의 그의 사랑과 헌신을 계시해 주고 있다. 이 책의 내용들은 예수님에 관한 지금까지의 관념을 놀랍도록 확장시키고 왜곡된 인식을 올바르게 만들어 주고 있다.

     

    700 페이지에 달하는 제 4부는 예수님의 비교될 수없는 생애와 그의 가르침을 상세히 다루고 있다.

     

  6. 사람들은 이것을 믿는가 ?

    55fc23ff91810ee2208d30931a21bf12_1472656유란시아를 읽은 모든 독자들은 그들 자신의 진리에 대한 생각과 일치하며, 이전에 일부 부분적으로 그리고 막연하게 이해되어온 것들이 분명해 졌다고 말하고 있다. 그리고 이러한 진리를 그들의 생활 속에서 실행하려고 애쓰는 사람들은 그들의 신앙이 강화되었음을 자주 발견하고 있다.

     

     

     

     

     

  7. 이 책은 하나의 새로운 종교인가?

    55fc23ff91810ee2208d30931a21bf12_1472656보는 관점에 따라, 그렇다고 할 수도 있고 아닐 수도 있다.


    수많은 독자들에게는 유란시아 책이 그들의 종교적 신념과 종교적 성장을 위한 영감의 근원이 되고 있다. 그러나 독자들이 교회와 같은 곳에서 모여 함께 하지 않으므로 종교라고 볼 수도 없다.  

     

    유란시아를 읽고 그 안에서 믿는 사람들은, 서로 다른 여러 전통 종교와 집단에 소속된 사람들로 구성되어 있다.

     

     

     

     

  8. 이것은 어떤 교리를 담고있는 하나의 경서(經書)인가?

    다시한번, 그렇다고 할 수도 있고 아니라고 할 수도 있다.  

     

    모든 종교에서 진리라는 단어가 그렇듯이 진리에 대한 개념으로는 하나의 경서(經書)이다.
    그러나 여기에는 독자들이 함께 모이게 되는 중심 인물이나 중심 단체가 없다. 모든 독자들은 유란시아 테두리 안에서 동등하다. 예찬이나 경서(經書)에 관한 유란시아 책의 정의는 본문 페이지 965 에 설명되어있다.    

     

    55fc23ff91810ee2208d30931a21bf12_1472657
FAQ 검색

      재단소개 재단목적 문의 | 요청 개인정보취급 (웹관리자) : sysop@urantia.or.kr | All rights reserved. © URKA
상단으로
  모바일 보기